보도자료

로봇수술 시행 10주년 기념 심포지엄 성료

작성자 : 혁신커뮤니케이션팀  

조회 : 555 

작성일 : 2024-01-02 16:31:37 

file 단체사진.jpg

단체사진

영남대병원, 로봇수술 시행 10주년 기념 심포지엄 성료

- 지난 10년간의 성과 되짚고, 미래 로봇수술 산업 발전 방향 논의 -

- 누적 로봇수술 2,500 례에 달해 세계 최초 양측성 부분 신장 적출 성공적 시행 -


 영남대병원(병원장 신경철)은 지난 21일 영남대병원 본관 1층 이산대강당에서 영남대병원 로봇 도입 10주년 기념 심포지엄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영남대병원 로봇수술센터(센터장 이비인후과 송시연 교수)는 로봇수술 관련 최신 지견을 넓히고, 술기를 향상하기 위한 목적으로 매년 관련 진료과들의 협력 하에 심포지엄을 개최해왔다. 특히 올해는 로봇수술 시행 10주년을 맞이해 지난 10년간의 실적을 정리하고, 로봇수술 산업의 발전 방향과 병원의 대응 전략을 논의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영남대병원은 20139월 미국 다빈치(Da Vinci)Si 로봇 풀 패키지를 도입, 유방내분비외과 강수환 교수가 첫 수술을 시작한 이래로 2019124세대 시스템 다빈치-X, 202111다빈치-SP 단일공 로봇을 지역 사립대학병원 최초로 도입하면서 로봇수술 산업의 변화 흐름에 맞춰 술기를 향상시키고, 다양한 질환으로 로봇수술의 적용 범위를 넓히고 있다.


 그 결과로 20203월 로봇수술 누적 1,000 , 202212월 로봇수술 누적 2,000 례를 돌파했으며, 20231220일 기준으로 전년도 대비 수술 건수가 15% 증가해 많은 환자가 신뢰하는 로봇수술센터임을 입증했다. 특히 최신 로봇수술 시스템인 다빈치-SP의 경우 비뇨의학과의 고영휘 교수에 의해 2022년 후복막접근 부분 신절제술, 신장보존 요관절제술이 국내에서 최초로 시술되었고, 20233월에는 세계 최초로 양측성 신장암에 대한 동시 부분절제술까지 성공적으로 시행되면서 명실공히 지역을 선도하는 로봇수술센터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