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영남대의료원, 의학이 있는 실내악 페스티벌 ‘메디-뮤직’ 개최

작성자 : 홍보협력팀  

조회 : 206 

작성일 : 2022-09-01 08:53:42 

file 영남대의료원, 의학이 있는 실내악 페스티벌 ‘메디-뮤직’ 개최.JPG

영남대의료원, 의학이 있는 실내악 페스티벌 ‘메디-뮤직’ 개최

영남대의료원, 의학이 있는 실내악 페스티벌 메디-뮤직개최

 

실내악 페스티벌 '대구챔버페스트 2022: 메디-뮤직(Medi-Music)'이 지난 30일 영남대의료원(의료원장 김종연) 이산대강당에서 열렸다.

 

'메디 뮤직'이란 이름처럼 코로나19로 지치고 힘들었던 대구 시민들의 마음의 건강을 음악을 통해 챙긴다는 의미다. 실내악 연주단체 대구챔버페스트가 영남대의료원과 함께 마련하는 무대다.

실내악 무대의 주제는 '치유'였다. 코로나19로 인해 영남대의료원 환자와 보호자, 원내 교직원들만 관람하였다.

 

피아노와 현악기가 어우러진 실내악 연주와 함께, 사공민 교수(안과)와 천은진 교수( 정신건강의학과)의 음악 관련 건강강의, 바리톤 나현규의 무대가 이어졌다. 바이올리니스트 김혜령, 첼리스트 드미트리 리, 피아니스트 김종현김지영이 출연해서 라흐마니노프, 베토벤의 실내악 연주 등 멋진 연주를 선사하였다.

 

김종연 의료원장은 음악은 흥겨움과 마음의 위안으로 개인과 개인을 연결하는 힘뿐만 아니라 개인의 고통을 예술에 투영함으로써 마음의 괴로움을 감소시키는 효과도 있다, “앞으로 영남대의료원은 환자들의 몸과 마음의 안정을 위해 뜻깊은 공연, 예술 무대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