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영남대병원, 제1차 수혈 적정성평가 만점 획득

작성자 : 홍보협력팀  

조회 : 267 

작성일 : 2022-06-29 09:59:53 

file [크기변환]영남대병원 전경 (1).jpg

영남대병원, 제1차 수혈 적정성평가 만점 획득

영남대병원, 1차 수혈 적정성평가 만점 획득

 

본원(병원장 신경철)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제1차 수혈 적정성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혈액의 적정 사용과 수혈 환자 안전을 향상시키기 위하여 수혈 적정성 평가를 본격적으로 시행한 바 있다.

 

지난 202010월부터 20213월까지 전국 병원급 이상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시행되었으며, 본원은 종합점수 만점(100)을 획득하여 전체평균(69.3)을 훨씬 상회하는 우수한 성적을 받았다.

 

우리나라는 저출산·고령화 등 사회현상으로 인해 헌혈 가능 인구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고, 다른 나라에 비해 혈액 사용량은 매우 많다.

이에, 보건복지부는 수혈관리체계 강화를 위해 혈액사업 중장기 발전계획(2018~2022)을 발표하고, 주요 계획에 수혈 적정성 평가를 포함했다.

 

최근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혈액수급 악화로 전 국민의 헌혈증진 노력과 의료기관의 혈액사용 체계 마련 등 국가적 수혈관리 필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

 

1차 수혈 적정성평가는 병원급 이상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총 8(평가 지표 4, 모니터링 지표 4)의 지표에 대해 평가하였고, 영남대병원은 수혈이 필요한 환자에게 안전하게 수혈을 지원하고 혈액을 적정하게 사용하는 병원으로 인정받은 셈이다.

 

신경철 영남대병원장은 수혈 적정성 평가 1등급에 안주하지 않고, 높은 수준의 혈액 적정 사용과 수혈이 필요한 환자의 안전을 향상시키는 모니터링 지표를 지속적으로 적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