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영남대병원, 급성기 환자 퇴원지원 및 지역사회 연계활동 시범사업 선정

작성자 : 홍보협력팀  

조회 : 277 

작성일 : 2022-03-04 09:49:10 

file 1222_영남대 병원 우측 최종 (1).jpg

영남대병원, 급성기 환자 퇴원지원 및 지역사회 연계활동 시범사업 선정

영남대병원, 급성기 환자 퇴원지원 및 지역사회 연계활동 시범사업 선정

 

영남대병원은 지난 28일 보건복지부가 실시하는 급성기 환자 퇴원지원 및 지역사회 연계활동 시범사업 추가 참여기관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급성기 환자 퇴원지원 및 지역사회 연계 활성화 시범사업 참여기관에 영남대병원, 연세대세브란스병원, 고려대안암병원 등 6개 의료기관이 추가 선정되었으며, 시범사업 기간은 2022. 2. 28. ~ 2023. 12. 31.까지 이다.

 

급성기 환자 퇴원지원 및 지역사회 연계활동 시범사업은 급성기 의료기관에서 뇌혈관 질환자의 퇴원 시 환자별 치료요구도 및 사회경제적 지원 필요성 등을 종합적으로 파악하여 적절한 퇴원계획을 수립하고, 의료기관 연계 및 지역사회 복귀를 원활히 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도입되었다.

이 사업은 급성기(종합병원 등), 회복기(재활의료기관), 유지기(요양병원) 등으로 구성돼 환자지원팀을 운영하고 통합 환자평가, 지역사회 연계 관리 등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영남대병원은 원내 신경과, 신경외과, 재활의학과, 사회사업팀에서 참여한 환자지원팀을 구성하여 영남대병원에서 퇴원하는 환자에게 필요한 의료적·사회적 연계 서비스를 제공한다.

 

신경철 병원장은 영남대병원의 환자지원팀을 최정예로 구성하여 우리 병원에서 치료한 뇌혈관 질환자의 원활한 복귀를 끝까지 책임지는 자세로 사업에 임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