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영남대병원,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앞장서는 국민안심병원 지정돼

작성자 : 홍보협력팀  

조회 : 947 

작성일 : 2020-03-20 16:31:20 

영남대병원, 코로나19 감염 예방 앞장서는 국민안심병원지정돼

 

영남대병원(병원장 김성호)2일 보건복지부와 대한병원협회 공동 지정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되었다고 밝혔다.

 

국민안심병원은 병원 내 감염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코로나19 지역사회감염 대응전략(2.21.)의 후속 조치로 마련되었다. 국민안심병원을 방문한 호흡기 질환 환자는 병원을 방문하는 시점부터 외래진료 혹은 입원까지 모든 동선을 다른 환자와 분리하여 진료받게 된다.

 

국민안심병원은 환자분류, 의료진방호, 면회제한, 감염관리강화 등 6가지 항목의 요건을 충족하였을 경우 지정될 수 있다. 영남대병원은 호흡기 전용 외래 구역을 갖추어 A형 국민안심병원을 운영하게 되었다.

 

김성호 병원장은 대구·경북 지역 내 코로나19 감염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다. 특히 호흡기 질환 환자분들께서 이번 사태로 병원을 방문하실 때 많은 불안감을 호소하신다는 말씀을 들었다. 안심하고 우리 병원에서 진료받으실 수 있도록 전 교직원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