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영남대병원, 지역 최초 'ACURATE NEO2 밸브를 이용한 타비 (TAVI) 시술' 성공

작성자 : 홍보협력팀  

조회 : 316 

작성일 : 2022-11-18 15:55:56 

file 영남대병원, 경피적 대동맥판막 삽입술(TAVI) 시술 모습.jpg

영남대병원, 지역 최초 ACURATE NEO2 밸브를 이용한 타비 (TAVI) 시술 성공

 

영남대병원, 지역 최초 'ACURATE NEO2 밸브를 이용한 타비 (TAVI) 시술' 성공

 

영남대병원(병원장 신경철)은 심혈관센터 타비 (TAVI) 시술팀이 지역 최초로 ACURATE NEO2 밸브를 이용한 경피적 대동맥판막치환술(Transcatheter Aortic Valve Implantation, TAVI)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최근 임상 연구에 따르면, ACURATE NEO2 밸브는 기존의 SAPIEN 3 Ultra 밸브와 Evolut PRO 밸브 대비 동등한 시술 성공률과 함께 높은 혈류역학적 성능, 낮은 판막주위 누출, 그리고 낮은 방실 차단율 등을 갖추고 있다고 알려져 있다.

 

타비(TAVI)는 고령 및 수술 위험도가 높은 대동맥 판막 협착증 환자를 대상으로, 허벅지 동맥을 통하여 도관을 삽입 후 카테터를 이용해 심장 안에 인공판막을 삽입하는 치료 시술이다.

이 시술은 심장 질환 환자에게 이뤄지는 최고 난도의 시술 중 하나로 극소수 병원에서만 시행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수술에 버금가는 치료 방법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높은 치료 효과 또한 이미 전 세계적으로 입증되어 있다.

 

영남대병원 심혈관센터는 20174월에 대구·경북 최초로 타비(TAVI) 독립시술팀으로 인증 받은 바 있으며, 2020년 지역 최초로 '밸브 인 밸브 경피적 대동맥판막치환술(Valve in Valve TAVI)'에 성공한 바 있어 지역 환자들로부터 두터운 신뢰를 받고 있다.

 

영남대병원 심혈관센터 김웅 센터장은 "다양한 타비 (TAVI) 밸브의 시술이 가능해짐으로써, 우리 지역 대동맥 판막 협착증 환자 개인별 특성에 따른 가장 적합한 타비 (TAVI) 밸브 선택이 가능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도 더 많은 환자들이 이 시술로 인하여 고위험 수술을 하지 않고도 생존율을 높이고, 편안한 일상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