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영남대병원 김정호 응급의학과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작성자 : 홍보협력팀  

조회 : 541 

작성일 : 2019-12-12 14:37:05 

file 오른쪽 영남대병원 응급의학과 김정호 교수.jpg

오른쪽 영남대병원 응급의학과 김정호 교수 사진

영남대병원 김정호 응급의학과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 응급의료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 커 -

영남대병원(병원장 김성호)은 지난 3() 밀레니엄 힐튼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 2019공공-응급의료 포럼에서 응급의학과 김정호 교수가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전했다.

   

보건복지부 주최, 국립중앙의료원 주관으로 이뤄진 해당 포럼은 지역에서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의료체계 구축이라는 슬로건 하에 공공의료 및 응급의료인들이 교류하는 장을 마련하고, 공공의료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제고하기 위하여 추진되었다.

 

시상식이 열린 1부 행사에서 영남대병원 김정호 교수는 2019년 공공의료 및 응급의료 분야의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김정호 교수는 지역 응급의료 협력체계 활성화에 이바지한 공로로 2016올해의 응급의료지도의사상’, 2017대구광역시장상등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영남대병원은 지난 1127일에 권역응급의료센터준공식을 갖고 122일부터 본격적으로 가동을 시작했다. 센터 내 심뇌혈관집중치료시설을 집약시키고, 중증 응급환자에 대한 즉각적인 처치가 가능하도록 원스톱서비스 시스템을 구축하였다. 그뿐만 아니라 ‘AI 기반 응급의료시스템 개발컨소시엄에 참여하여 영남권 네트워크를 담당함으로써 골든타임 내 환자를 이송하고 환자별 맞춤 응급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지역 내 상급종합병원 중 유일하게 고압산소치료 장비를 갖추고 일산화탄소중독, 당뇨발 등 고압산소치료가 필요한 질환에 적절한 치료를 제공할 만반의 준비를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