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영남대의료원, 정진홍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작성자 : 홍보협력팀  

조회 : 247 

작성일 : 2019-10-17 14:19:48 

file 수상 직후 정진홍 교수의 모습.jpg

호흡기·알레르기내과 정진홍 교수

영남대의료원 정진홍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 호스피스·완화의료와 연명의료결정제도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 커 -

 

  영남대의료원(의료원장 김태년)정진홍 교수(호흡기·알레르기내과)가 7회 호스피스의 날기념식에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아픔을 덜고 마음을 채우다라는 주제로 11일 오전 11시 베스트웨스턴 프리미어 서울가든호텔에서 개최되었다. 정진홍 교수는 영남대의료원 연명의료윤리위원회 및 공용윤리위원회 위원장으로서 호스피스완화의료와 연명의료결정제도 발전에 이바지하고, 말기 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하였다

 

 

  20182월부터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의 연명의료결정에 관한 법률이 시행되면서 연명의료에 대한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20191011(오후 4시 기준) 국립연명의료관리기관 홈페이지에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 건수는 매월 증가하는 양상을 보인다. 그러나 등록자의 인구분포를 보면 서울경기 지역 등록자가 전체의 50% 이상을 차지하며, 호스피스·완화의료에 대한 수도권과 비수도권 간 격차가 큰 것으로 나타난다.

 

  영남대의료원의 대구·경북지역의 공용윤리위원회로서 현재 협약을 통하여 5개 위탁기관의 윤리위원회 운영을 지원한다. 또한, 지역 내 의료기관윤리위원회 미설치 기관을 대상으로 공용윤리위원회 위탁 업무에 대한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 특히 작년 10월에는 전국 8개 공용윤리위원회 중 최초로 의료기관윤리위원회 업무를 타 의료기관으로부터 위탁받아 수행할 수 있도록 대구, 경북 최초로 설립된 독립시설형 호스피스·완화의료기관인 사랑나무의원과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한편, 정진홍 교수는 지난 200937회 보건의 날 및 제61회 세계보건의 날기념행사에서도 대구광역시의사회 학술이사를 역임하는 동안 국민 보건 향상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테러 태그 방지용테러 태그 방지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