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해외 탐방

시가 있는 풍경 - 해피 버스데이 - 오 탁 번 작

작성자 : 오 탁 번 작  

조회 : 3605 

작성일 : 2013-03-27 10:32:39 

file 크기변환_DSC_0519.jpg

찬란하게 완연한 봄 시골정경

시가 있는 풍경

 

해피 버스데이

 

오 탁 번

 

시골 버스 정류장에서

할머니와 서양 아저씨가

읍내로 가는 버스를 기다리고 있다

시간이 제멋대로인 버스가

한참 후에 왔다

 

- 왔데이!

 

할머니가 말했다

할머니 말을 영어인 줄 알고

눈이 파란 아저씨가

오늘은 월요일이라고 대꾸했다

 

- 먼데이!

 

버스를 보고 뭐냐고 묻는 줄 알고

할머니가 친절하게 말했다

 

- 버스데이!

 

오늘이 할머니의 생일이라고 생각한

서양 아저씨가

갑자기 노래를 부르기 시작했다

 

- 해피 버스데이 투 유!

 

할머니와 아저씨를 태운

행복한 버스가

힘차게 떠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