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백과

강수환 교수 - 유방암

작성자 : 홍보과  

조회 : 1409 

작성일 : 2006-07-28 02:40:53 

file 05월-건강코너III.jpg

2006.5월 의료원소식지

유방암 - 그 오해와 진실

"가슴에 혹이 만져져요. 유방암 아닌가요?"
"한번도 가슴 아픈 적 없는데, 유방암이라구요? 그럴 수 있나요?"
"난 애들 셋 모두 모유로 키웠는데, 그래도 유방암에 걸려요?"
"우리 식구 중에는 아무도 유방암이 없는데요. 그리고 이제 겨우 대학 졸업했는데"

강수환 / 유방.내분비분야 외과 교수

흔히 진료중에 접하는 질문들 중의 일부분이다.

애석하게도 유방의 멍울 또는 유방암과 관련해 우리 주변에는 미신 또는 잘못된 지식 등이 너무도 많다. 이러한 오해들이 유방에 이상이 있을 때의 대처방법, 유방암의 진단, 치료 방법의 선택, 치료 중 또는 치료 후의 식사 및 일상생활등 모든 분야에 산재해 있어 유방암 환자들이 불필요하게 두려워하고 혼란스러워지는 결과를 초래한다. 이러한 오해는 유방에 양성 종양을 가진 여성에서도 마찬가지이다.

이들 중 진료실에서 흔히 접하는 질문에 대한 답변의 형식으로 유방암과 관련해 일반인들이 알았으면 하는 것들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유방암은 왜 생기나요?

유방암의 정확한 발병원인은 알려져 있지 않지만 위험 인자들에 대한 연구는 널리 시행되어, 그러한 인자의 존재가 유방암 발병위험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가장 대표적인 것이 여성이라는 인자이다. 그 외에 연령의 증가, 유방암의 가족력 및 유전인자, 과거 유방암에 걸린 과거력과 초경, 임신 및 폐경과 같은 부인과적인 병력이 있고 양성 유방질환 중에서도 유방암 발병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알려진 질환들이 있다.

가족 중 유방암 환자가 없으면(유방암의 가족력이 없으면) 유방암이 생기지 않는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가족력이 있는 경우 유방암 발생위험이 높아지는 것은 사실이나, 가족력이 없다하여 유방암이 생기지 않는 것은 아니다. 실제로 유방암 여성 중 75% 이상에서는 가족력이 없다. 다시 말해 여성이라는 이유만으로 모든 여성은 유방암에 노출되어 있다 할 수 있다.

젊은 여성에서는 유방암이 생기지 않는다.

유방암의 위험이 연령이 증가할수록 높아지는 것은 사실이며, 우리나라의 경우 40대에 가장 많은 유방암 환자가 발생한다. 하지만 20대의 젊은 여성에서도 유방암은 발생할 수 있으며 특히 유방암 관련 유전인자를 가지거나 가족력이 있는 경우 더 젊은 나이에 유방암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유방이 클수록 유방암이 더 잘 생긴다.

유방의 크기와 유방암과는 직접적인 연관성은 없다. 하지만 유방이 클수록 유방 내의 멍울 또는 암과 정상적인 유방 조직과 구별이 힘든 경우는 있을 수 있다.

유방에 외상이 유방암을 유발할 수 있다.

유방에 가해진 외상 또는 타박상이 유방암을 유발하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이미 유방암이 있었으나 몰랐던 경우 외상 후 여성이 자기의 유방을 만져보고 발견하는 경우는 있다.

모유수유를 하면 유방암이 생기지 않는다.

이미 알려진 것처럼 모유수유는 아이 뿐만 아니라 여성에게 많은 이점이 있다. 하지만 모유수유가 유방암을 예방하는 효과는 거의 없거나 있다하더라도 미미하다.

유방암은 어떻게 발견되고 진단되나요?

다른 모든 암에서도 마찬가지이지만 특히 유방암의 경우는 조기 발견의 중요하다. 대부분의 유방암은 여성의 자가검진, 전문의에 의한 진찰, 정기적은 유방촬영술 및 유방초음파 촬영에 의해 발견될 수 있다.

유방에 멍울이 만져지지 않으면 발견할 수 없다.

과거 유방암은 유방에 멍울이 만져져 발견되었으나 요즘에는 유방촬영술 및 유방초음파의 발달로 망울이 만져지기 전에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미국의 경우는 약 30~40%가 선별검사로 발견되고 있는데 우리나라에서도 점차 유방에 대한 관심과 선별유방촬영술이 계쏙 늘어나면 숨어 있는 조기 유방암의 진단율이 증가할 것이다.

가슴이 아픈데 유방암은 아닌지...

대부분의 유방암은 통증 없다. 일반적으로 유방의 통증은 섬유낭종성질환이나 다른 양성 유방질환 또는 유방 피부질환 및 비기질성 질환과 관련성을 가진다. 하지만 때로 유방암 환자의 경우에도 경미한 동통을 호소하는 경우도 있다.

유방촬영술은 많이 아프다던데...

유방촬영술을 할 때에는 유방의 압박이 필수적이다. 실제 이러한 유방압박이 거북한 느낌에 들게하지만 유방에 해를 주지는 않으며, 생리 후 유방이 가장 부드러울 때 촬영하면 통증은 경미하다.

대부분의 유방멍울은 유방암이다.

유방에서 만져지는 멍울은 80% 정도가 양성 종양으로 유방암과 관련이 없다. 하지만 이러한 멍울이 해가 없다고 생각하기 전에 반드시 정확한 진단이 이루어지는 것이 중요하다.

유방의 멍울은 수술로 제거해야지만 정확하게 암인지 알 수 있다.

유방 멍울에 대한 검사방법의 발달로 꼭 필요한 경우가 아니면 유방의 멍울은 수술적 제거 없이도 암인지 아닌 지 알 수 있다. 마취가 필요 없는 작은 바늘같은 것으로 세포 검사를 시행할 수도 있고 또는 간단한 부분 마취 후에 작은 조직을 채취해 검사함으로서 유방암을 진단할 수 있다. 대부분의 유방암은 이렇게 진단된다. 수술적 제거의 경우에도 간단한 마취로 시행할 수 있어 큰 불편 없이 진단할 수 있다.

유방암의 치료와 관련된 여러 가지 오해들

유방암에 걸리면 유방을 다 제거해야 한다. 유방을 남기고 방사선 치료를 하는 것은 위험하다.

과거 유방암은 유방을 다 없애는 것이 원칙이었다. 하지만 많은 연구결과들에서 유방을 부분적으로 제거하고 남아있는 유방에 방사선 치료를 하면 유방을 다 없애는 것과 같은 결과를 얻을 수 있는 것으로 보고되었다. 즉, 유방을 보존하는 유방암 수술은 적절히 시행되면 안전한 수술이다. 유럽에서는 유방암환자 10명 중 8명 정도에서 유방보존수술이 시행되며 우리나라의 경우에도 최근에는 50% 이상의 유방암 환자에서 유방보존수술이 시행되고 있다.

유방암 수술을 하면서 성형수술을 바로 하면 재발이 많다. 나중에 성형하는 것이 좋다.

대상이 되는 환자에서 전문의에 의해 적절한 유방제거술이 시행되면 수술과 동시에 유방성형을 하는 것이 유방암 치료나 이후의 경과에 문제되지 않는다. 실제 유방암 수술과 동시에 성형을 시행하면 한번의 수술로 끝낼 수 있으며 몇 년 후 성형을 하는 것에 비해 미용적으로 우수한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본원 유방센터에서는 유방의 피부와 유두는 남겨두고 유방을 제거한 후 유방성형을 하여 우수한 결과를 확인하였으며 이러한 수술방법은 유방수술의 새로운 방법으로 자리잡아가고 있다.

유방 방사선 치료는 유방의 비푸화상으로 피부손상을 초래한다.

유방 방사선 치료에 사용되는 X-ray 는 일시적으로 유방피부의 발적을 초래하여 마치 일광화상과 같은 변화를 초래한다. 하지만 이러한 변화는 적절한 연고등의 사용으로 완화될 수 있으며 치료가 종결되면 치유된다.

유방암에서 항암치료를 하는 것은 많이 심한 경우이다.

대부분의 유방암 환자들은 항암화학치료를 필요로 한다. 즉 초기의 환자라 하더라도 항암 화학치료로 재발을 줄일 수 있고 생존율을 향상시클 수 있어 항암화학치료를 받게 된다. 경우에 따라 수술 전 유방암의크기를 줄이기 위해 항암화학치료를 받는 경우도 있다.

여성에게서 유방은 단순히 수유를 위한 신체의 한 부분이 아니라 여성이 여성다울 수 있도록 하는 의미를 가지는 중요한 장기이다. 따라서 유방에 암이 생겼다고 하면 모든 여성이 두려움, 혼란 등을 가지게 되고 이러한 결과로 주위의 근거 없는 여러 이야기들에 집착을 하게 된다. 이렇듯 혼란스러운 상태에서 다시금 평정을 찾게 하는 것은 여성 스스로가 치료결정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 한 방법이 될 것이다. 이를 위해서 필요한 것은 선의의 뜻으로 지인에 의해 전해지는 잘못된 지식이 아니라, 전문가에게서 얻을 수 있는 치료과정 및 그 결과에 대한 정확한 정보라 할 것이다.

유방.갑상성 및 부갑상선,경부종양, 내분비 진료문의 620-3287

테러 태그 방지용테러 태그 방지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