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백과

네이버블로그 의료원 블로그에서 더 자세히 소개된 건강 정보를 읽어보세요.

[명의칼럼]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어떤 질환인가? - 이관호 권역 호흡기 전문질환센터장(호흡기알레르기내과 교수)

작성자 : 홍보협력팀  

조회 : 102 

작성일 : 2019-09-26 08:35:10 

file 이관호 교수(호흡기알레르기내과).jpg

[명의칼럼]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어떤 질환인가? - 이관호 권역 호흡기 전문질환센터장(호흡기알레르기내과 교수)

만성폐쇄성폐질환은 흡연이나 유해물질을흡입하였을 때 기관지와 폐포에 염증이 생겨 기침, 객담(가래), 호흡곤란이 주 증상인 만성 기도 질환이다.

만성기관지염과 폐기종으로 분류하며, 만성기관지염은 큰 기관지에 생긴 염증 소견으로 기침, 객담, 호흡곤란이 주 증상이며, 폐기종은 기관지보다는 폐포가 파괴되어서 들어 마신 공기를 잘 불어내기 어려워 기침과 객담보다는 호흡곤란이 더 심한 것이 특징이다.

원인

흡연이 만성폐쇄성폐질환 원인의 80~90%를 차지한다. 흡연이외에 작업장 분진, 공해, 요리 가스, 연료 등에 의해서도 생긴다. 미국이나 유럽과는 달리 우리나라에서는 폐결핵의 후유증이나 과거에 부엌에서 요리할 때 사용하는 땔감 등과 같은 연기에 의해서 생기는 경우도 흔하다.

빈도

우리나라에서는 18세 이상 전체 성인의 약 8%, 남성은 12%, 여성은 4% 정도로 발생한다. 남성에서 여성보다 빈도가 더 높다. 최근에는 여성 흡연인구가 늘어나고 있어 여성에서 빈도가 늘어나고 있다.

증상

만성폐쇄성폐질환은 대부분 20갑년(갑년은 하루에 피우는 담배 갑 수와 흡연 년 수의 곱으로 표현한다. 예를 들면 하루 1갑씩 20년 피우면 20갑년이다)이상의 흡연자에서 생긴다. 대부분 40대 이상에서 발병하며 처음에는 기침과 객담으로 시작하고, 50~60대가 되면 활동 시 호흡곤란이 생긴다. 만성폐쇄성폐질환의 주된 증상은 기침, 객담, 호흡곤란이며 일단 발병 하면 점점 진행하는 것이 특징이며 더 진행되면 안정상태에서도 산소를 흡입하여야 할 정도로 호흡곤란이 심해질 수 있다.

진단

증상이나, 가슴 사진, 흉부 컴퓨터 촬영 등으로는 확진할 수 없다. 확진은 반드시 폐기능검사를 해서 기관지가 좁아져 있는 것을 확인함으로써 가능하다. 가슴사진이나 흉부 컴퓨터 촬영은 질환의 중한 정도를 짐작하거나 폐암과 같은 질환이 동반되었는지를 확인하는 데 도움된다. 만성폐쇄성폐질환의 중한 정도도 폐기능검사 수치로 판정한다.

폐기능검사 결과 전체 폐활량에 대한 1초 동안 최대로 불어내는 호기량의 비가 70% 이하일 때 만성폐쇄성폐질환으로 진단한다. 증상이 천식과 유사하지만 천식은 흡연을 하지 않은 젊은 나이에 생기며, 만성폐쇄성폐질환은 대개 흡연력이 있고 40대 이후에 생긴다.

치료

기관지확장제

호흡곤란은 기관지가 좁아져서 생기기 때문에 증상 완화를 위해서는 기관지확장제 치료가 가장 중요하다. 기관지확장제는 경구제보다는 흡입제가 효과도 더 좋고, 부작용도 더 적다.

항염증제

가장 효과적인 항염증제는 스테로이드다. 경구제는 전신 부작용 때문에 흡입제로 사용한다. 흡입제의 전신 부작용은 거의 없으며, 대신 흡입 후 구강을 잘 씻지 않으면 입안에 곰팡이 감염으로 목쉰소리가 날 수 있다.

항생제

항생제는 호흡곤란이 심하고, 객담량이 많거나, 화농성(누런 객담) 객담이 있을 때 효과가 있다.

영양치료

이 질환은 점점 체중이 감소되는 질환으로 영양섭취가 중요하다. 체중감소는 예후가 나쁘고, 사망률과 직접 관계가 있다. 충분한 칼로리를 섭취하도록 하며, 영양가가 높은 음식을 소량씩, 자주 먹도록 하고, 조리가 쉬운 음식(미숫가루 등)을 미리 준비해 둔다든지 식사 전에는 충분한 휴식을 취하도록 하여야 한다. 영양치료는 운동과 병행하여야한다. 영양섭취만 하고 운동을 하지 않으면 필요한 근육량은 증가되지 않고 불필요한 지방만 증가되기 때문이다.

산소치료

산소는 약이 될 수도 있지만 독이 될 수도 있다. 산소치료를 진행하기 전에 반드시 동맥혈가스검사를 해서 산소치료가 도움이 되는 지를 판단하여야 한다. 산소치료는 심혈관 질환을 예방하고, 일상생활을 편하게 해주며, 정신적으로도 안정을 줄뿐만 아니라, 삶의 질과 수면을 향상시키고, 생존율도 높인다.

호흡재활치료

호흡재활치료는 호흡곤란, 운동능력,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수명을 연장시킬 수 있다. 호흡재활치료는 젊은이나 노인에서 별 차이 없이 수행할 수 있으므로 나이 자체가 호흡재활치료의 장애가 되지는 않는다.

자조모임

같은 질환을 가진 사람들과 정기적 모임을 하면서 질환에 대한 이해와 경험을 공유하면 질환 극복에 도움이 된다. 권역 호흡기 전문질환센터에서는 4년 전부터 전국에서 유일하게 자조모임을 지속적으로 개최하고 있으며 참가자의 호응도와 치료효과가 매우 높다.

흡연이 대부분의 원인이므로 금연은 이 질환의 예방에 가장 중요하다.

예방

치료 중인 만성폐쇄성폐질환이 갑자기 악화되는 원인은 대개 감기나 폐렴이다. 매년 독감 예방접종과 정기적 폐렴 구균 예방접종도 질환의 악화를 예방할 수 있다.

최근 적극적 금연정책으로 흡연자가 감소되는 경향은 있으나, 그동안 누적된 흡연자 때문에 앞으로 만성폐쇄성폐질환 빈도는 계속 증가될 것이다.

40세 이상의 흡연자가 기침, 객담, 호흡곤란이 있으면 폐기능검사를 받아서 확진받고, 조기에 치료하여 병의 진행을 예방하도록 하여야겠다.

테러 태그 방지용테러 태그 방지용